"민중이 주인되는 세상, 자주·평화·통일 세상 이룩하자"

서울광장서 31회 민족민주열사·희생자 범국민추모제 개최

  • 이승현 기자 
  •  
  •  입력 2022.06.19 22:38

 

205343_89091_2931.jpg

19일 오후 서울시청 앞 서울광장에서 21회 민족민주열사·희생자 범국민추모제가 엄수됐다.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열사의 염원이다. 민중이 주인되는 세상 이룩하자!'

6월 19일 오후 3시 서울시청 앞 서울광장에는 올해로 31회를 맞이하는 민족민주열사·희생자 범국민추모제(범국민추모제)에 모신 646위의 영정과 함께 '민중이 주인되는 세상', '자주평화통일 세상'에 대한 열사들의 염원이 나부꼈다.

범국민추모제를 주최한 31회 민족민주열사·희생자 범국민추모위원회 명예 추모위원장(김중배, 박중기, 신학철, 이규재, 이선종, 이창복, 이해동, 최병모, 청화, 함세웅)을 대표하여 이창복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 상임대표의장은 "열사, 희생자들의 뜻을 기리는 것은 오늘날 민중들을 고통에 빠뜨리고 있는 세력들에 맞서 싸우고, 민중이 주인되는 새로운 세상을 건설하는 길에 있음을 안다"며 "모두 함께 적폐의 굴레를 박차고 자주, 민주, 평화, 통일의 길로 힘차게 나가자"고 추도사를 했다. 



왼쪽부터 김재하 한국진보연대 상임대표, 최영찬 빈민해방실천연대 공동대표, 양옥희 전국여성농민회총연합 회장, 하원오 전국농민회총연맹 의장, 양경수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위원장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왼쪽부터 김재하 한국진보연대 상임대표, 최영찬 빈민해방실천연대 공동대표, 양옥희 전국여성농민회총연합 회장, 하원오 전국농민회총연맹 의장, 양경수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위원장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양경수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위원장, 하원오 전국농민회총연맹 의장, 양옥희 전국여성농민회총연합 회장, 최영찬 빈민해방실천연대 공동대표, 김재하 한국진보연대 상임대표는 결의문을 통해 '반노동, 반농민, 반민중, 반민주, 반평화 윤석열 정부에 맞서 투쟁을 조직하자'고 다짐했다.

또 "이땅의 분단과 전쟁을 활용하여 자신들의 패권 이익을 실현하려 안간힘을 쓰고 있는 강대국들의 부당한 패권정책, 이를 추종하며 주권을 포기하는 윤석열 정부의 움직임을 반드시 저지해 나가자"고 동참을 호소했다.

특별히 누구도 더 이상 민주주의 가치를 훼손할 수 없도록 강력한 법 제도를 만들어 나가야 한다고 하면서, 그 시작으로 '민주유공자법'의 제정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범국민추모제를 주관한 전국민중행동과 '민족민주열사·희생자추모기념단체연대회의'(추모연대)는 △노동(노동해방 세상 쟁취/ 비정규직 철폐/ 민주노조 사수/ 반노동정책 폐기) △농민(개방농정철폐 식량주권 실현/ CPTPP 가입저지/ 농민기본법 쟁취) △빈민(노점상 생계보호특별법 제정/ 선대책 후철거 순환식 개발 시행) △여성(성평등 세상, 성평등 민주주의 완수/ 여성가족부 폐지 반대) △장애(장이인권리보장법, 장애인 탈시설지원법 제정/ 장애등급제, 부양의무자 기준 완전 폐지/ 중증장애인 노동권 쟁취) △사회(민중총궐기로 불평등 타파/ 차별금지법 제정) △통일(주한미군 몰아내고 조국통일 완수) △과거청산(과거사 진상규명/ 책임자 처벌/ 역사정의 실현/ 민주유공자법 제정) 등의 요구와 결의를 제시했다.


왼쪽부터 강선순(권희정 열사 모친), 조인식(박종만 열사 부인), 정정원(김윤기 열사 모친), △강종학(강상철 열사 부친), 김석진(김학수 열사 부친), 박종부(박종철 열사 형). 앞줄 장남수(장현구 열사 부친) 유가협 회장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왼쪽부터 강선순(권희정 열사 모친), 조인식(박종만 열사 부인), 정정원(김윤기 열사 모친), △강종학(강상철 열사 부친), 김석진(김학수 열사 부친), 박종부(박종철 열사 형). 앞줄 장남수(장현구 열사 부친) 유가협 회장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민족민주열사·희생자추모기념단체연대회의 의장인 장현일 민주유공자법제정추진단장은 지난 10일 6월항쟁 기념식장인 성공회성당에서 삭발식을 단행한 장남수 회장을 비롯한 전국민족민주유가족협의회(유가협) 회원들과 함께 민주유공자들이 격에 맞는 대우를 받을 수 있도록 국가와 정치권이 나서 '민주유공자법 제정'을 제정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지난 1987년 학생운동 전력자들에 대한 녹화 선도공작으로 인해 희생당한 최우혁 열사의 큰형인 최종순씨는 2기 진실·화해를위한과거사정리위원회를 통해서도 진상규명이 되지 않는다면 강제수사가 가능한 특별법 제정을 통해서라도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억울한 죽음의 진상을 밝혀내겠다며 25년만에 동생에게 보내는 편지를 낭독했다.



왼쪽부터 장현일 민주유공자법제정추진단장(민족민주열사·희생자추모기념단체연대회의 의장), 최우역 열사 큰형 최종순씨, 박세희 전국대학생역사동아리연합 대표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왼쪽부터 장현일 민주유공자법제정추진단장(민족민주열사·희생자추모기념단체연대회의 의장), 최우역 열사 큰형 최종순씨, 박세희 전국대학생역사동아리연합 대표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왼쪽부터 박재석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 사무처장, 강선희 전국양파생산자협회 정책위원장, 윤헌주 민주노련 노량진 수산시장 지역장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왼쪽부터 박재석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 사무처장, 강선희 전국양파생산자협회 정책위원장, 윤헌주 민주노련 노량진 수산시장 지역장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박재석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 사무처장과 강선희 전국양파생산자협회 정책위원장, 윤헌주 민주노련 노량진 수산시장 지역장은 민족민주열사들의 정신을 가슴깊이 새기면서 전체 민중을 위해 싸워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세희 전국대학생역사동아리연합 대표는 "이 땅의 자주 민주 통일을 염원하며 살아가셨던 열사들이 남긴 발자국을 이정표 삼아, 나중에 열사들 앞에 섰을 때 조금이라도 덜 부끄러운 삶을 살도록 계속해서 움직이며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이날 범국민추모제는 지난해 10월 7일부터 시작한 국회앞 천막농성장에서 출발한 '민주유공자법 제정 촉구 자전거 국민 대행진' 참가자들이 서울광장으로 입장하면서 시작됐다.

이에 앞서 원불교, 불교, 천주교, 개신교 종교인들이 주재한 종교의식이 사전행사로 진행됐다.

이현주 박종철열사기념사업회 사무처장의 사회로 진행된 범국민추모제는 추모영상과 프로젝트팀 '잇다'의 추모공연에 이어 참가자들의 헌화로 마무리되었다. 



김윤기 열사 어머니인 정정원 여사가 아들의 영정을 쓰다듬고 있다.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김윤기 열사 어머니인 정정원 여사가 아들의 영정을 쓰다듬고 있다.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이한열 열사의 영정에 헌화하고 어루만지며 애통해 하는 유가족.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이한열 열사의 영정에 헌화하고 어루만지며 애통해 하는 유가족.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프로젝트팀 '잇다'의 추모공연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프로젝트팀 '잇다'의 추모공연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국회앞 천막농성장에서 출발한 '민주유공자법 제정 촉구 자전거 국민 대행진'이 범국민추모제 사전행사로 진행됐다.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국회앞 천막농성장에서 출발한 '민주유공자법 제정 촉구 자전거 국민 대행진'이 범국민추모제 사전행사로 진행됐다. [사진-통일뉴스 이승현 기자]

 


올해 범국민추모제에는 1969년~1990년, 1990년~1999년, 1999년~2009년, 2009년~2021년으로 시기를 구분하여 총 646위의 영정이 모셔졌다.

민족민주열사·희생자 범국민추모제는 지난 1990년 6월 10일 성균관대학교에서 국민연합 주최로 '민중민주열사 희생자 합동 추모제 및 6월항쟁계승 국민결의대회'를 개최하면서 처음 시작되어 올해까지 31년을 이어왔다.

2009년과 2010년에는 추모제를 개최하지 못했고 2020년 29회 추모제는 코로나 확산 상황에서 온라인 비대면으로 개최되었다.

처음 모신 181명의 영령은 31년이 지난 올해 646위로 늘어났다. 진상이 규명되지 않은 사법 사형자와 옥중희생자, 장기수 등 116분의 명단은 따로 자료집에 담았다.

출처 : 통일뉴스(http://www.tongilnews.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29 민주노총지지 재미협의회, 엘에이에서 민주노총 7.2 전국노동자대회 지지 집회 열어 file 양심수후원회 2022.06.28 13
528 사드기지 정상화 주5일 작전 중단하라 file 양심수후원회 2022.06.24 9
» 민중이 주인되는 세상, 자주·평화·통일 세상 이룩하자 file 양심수후원회 2022.06.20 21
526 6.15남측위, 6.15 22주년 대회 개최...북‧해외 연대사 도착(전문) file 양심수후원회 2022.06.17 32
525 박창균선생10주기 이희영선생8주기 추모집회(11일) file 양심수후원회 2022.06.15 16
524 효순미촛불정신 선 20주기 계승! 6.11평화대회 file 양심수후원회 2022.06.12 28
523 민주화 유가족들, 6월항쟁 기념식장에서 삭발 단행 file 양심수후원회 2022.06.12 20
522 미국의 신냉전 결탁, 평화와 민족이익 내팽개치는 윤석열 정부 규탄! file 양심수후원회 2022.06.06 45
521 시민평화단체, 한미정상회담 대응행동..'군사동맹, 군비경쟁 아닌 평화선택' file 양심수후원회 2022.05.29 52
520 조국통일촉진대회 준비위, ‘바이든 방한 규탄 기자회견’ 개최 file 양심수후원회 2022.05.25 41
519 효순미선 20주기 촛불정신 계승! 6.11 평화대회 참여를 제안합니다 양심수후원회 2022.05.17 50
518 국가보안법으로 구속된 대북경협사업가 김호의 아버지 김권옥 양심수후원회 2022.05.16 34
517 경찰, 정부출범 직후 '평양공민 김련희' 압수수색 file 양심수후원회 2022.05.14 32
516 국가보안법으로 구속된 남북경협사업가 김호씨 석방 촉구 기자회견 양심수후원회 2022.04.28 50
515 “이 땅은 미국의 전쟁기지가 아니다” file 양심수후원회 2022.04.24 54
514 10만 명 참여한 ‘이석기 전 의원 사면복권’ 탄원서, 청와대에 전달 file 양심수후원회 2022.04.18 67
513 북침 전쟁연습 당장 멈추라! 권오헌 / (사)양심수후원회 명예회장 file 양심수후원회 2022.04.18 55
512 민주노총지지 재미협의회 “윤석열 정부, 노동개혁 정책 수립하라” file 양심수후원회 2022.04.18 30
511 "오늘 평화의 걸음이 일파만파로 커질 것" 6.15남측위 등, 한미연합군사연습 중단 집중행동 file 양심수후원회 2022.04.11 47
510 한반도 곳곳 미군의 전쟁기지 현실을 목도하다 [2022 자주평화원정단-7일차] 동두천‧의정부, 용산 file 양심수후원회 2022.04.11 40

CLOSE

회원가입 ID/PW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