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보안법 자료실

'월북(?)' 기장 수사, "전형적인 마녀사냥 수사"

2011.10.26 12:40

양심수후원회 조회 수:9599

'월북(?)' 기장 수사, "전형적인 마녀사냥 수사"
김 모 기장 "꿈에도 생각지 않았다"
2011년 10월 21일 (금) 18:40:21 조정훈 기자 whoony@tongilnews.com

국내 항공사 기장인 김 모 씨가 '월북하려 했다'는 경찰 수사에 대해 시민단체는 "전형적인 마녀사냥 수사"라고 비판했다.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 부산본부(이하 6.15부산본부, 대표 이정이)는 20일 입장을 발표, "공안당국의 선거 겨냥 마녀사냥식 공안수사"를 규탄했다.

이들은 '작금에 나타나고 있는 공안수사에 대한 6.15부산본부 입장'에서 "공안당국의 주장은 허위날조요 악의적인 왜곡"이라며 "작금의 공안당국의 행태는 선거를 앞둔 전형적인 마녀사냥식 공안수사"라고 비판했다.

또한 "선거때만 되면 나타나는 마녀사냥식 공안수사로 여론몰이를 통해 비이성적 사고를 국민들에게 심어보려는 얄팍한 수법"이라며 "국민들의 안보심리를 자극해 보수정권을 지지하게 끔 하려는 공안당국의 전형적인 수법이다. 자신들의 권력 유지를 위해 국민을 현혹하는 것은 오히려 국민들의 심판을 면치 못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들은 "허위날조와 짜맞추기식 수사발표를 일삼는 공안당국의 수사행태에 우리 국민들이 보는 시각은 냉철하다"며 "검찰총장을 비롯한 공안당국은 국민 앞에 사죄하고 다시는 이와같은 일들이 발생하지 않도록 해야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한편, 경찰은 지난 18일 국내 항공사 김 모 기장이 만든 인터넷 홈페이지에 북한 찬양 게시물과 동영상 60여 건을 올린 혐의로 압수수색했다.

경찰 보안국 수사관은 언론에서 "기장은 항공기 내 사법조치권을 갖고 있다. 승객들을 구금하고 월북할 가능성이 완전히 배제할 수 없다"고 말해 일부 언론에서 '친북 기장이 승객을 태우고 월북하려 했다'는 보도를 일제히 쏟아냈다.

또한 앞서 13일 지방 모 병무청에 근무하는 K씨는 사이트에 북한 가요, 동영상 등 17건의 선전물을 유튜브 등에 올린 혐의로 압수수색을 받았다.

그러나 당사자들은 모두 억울하다는 입장이다.

기장인 김 모 씨는 <중앙일보>와 인터뷰에서 "단순히 북한 알기 차원의 행동이었을 뿐"이라며 "해당 홈페이지를 운영하기 시작한 것은 10여년 전부터이며 방문자 수도 하루 10명도 채 되지 않는 사이트이다. 다른 사람이 보라고 올린 게 아니라 개인적인 생각을 올린 것"이라고 경찰의 주장을 부인했다.

그는 "처자식과 노부모가 다 있는 이곳을 놔두고 왜 그런 엄청나게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월북하겠나"라며 "꿈에도 생각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지방 병무청 K씨도 "경찰청 보안수사대가 주장하고 있는 이적표현물 17건 역시 사실과 완전히 다르다"며 "유튜브에 동영상 자체를 올린 적이 없다"고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4 2014 2015 국가보안법적용 실태 file 양심수후원회 2016.06.20 1231
43 국정원, 현정부 들어 간첩 19명 검거 [5] 양심수후원회 2012.08.17 12850
42 [20120625] “이적표현 이메일, 단순소지 처벌안돼” 양심수후원회 2012.07.18 19115
41 [토론회] ‘종북좌파 담론과 마녀사냥으로 본 민주주의의 위기’ file 양심수후원회 2012.06.12 10662
40 비전향장기수 추모행위에 대한 국가보안법위반 사건의 대법원 무죄 확정 판결을 환영한다. 양심수후원회 2012.05.25 9038
39 국가보안법 과잉적용, 표현의 자유 억압하는, 박정근씨에 대한 구속영장신청 규탄 기자회견 [4] file 양심수후원회 2012.01.11 13951
38 인권위 '국가보안법 폐지' 입장 번복 논란 양심수후원회 2012.01.06 10499
37 2011 국가보안법토론회 발제및 토론문 file 양심수후원회 2011.12.08 11346
36 [11/3] 소위 ‘왕재산조작사건’ 불법․과잉수사 국정원 규탄 기자회견 file 양심수후원회 2011.11.15 12444
35 '왕재산 사건' 참고인 소환 74명, 김성복 목사 조사거부 선언 양심수후원회 2011.11.03 12339
34 왕재산 공판, 검찰vs변호인 '압수수색 위법' 여부 공방 양심수후원회 2011.10.31 11802
» '월북(?)' 기장 수사, "전형적인 마녀사냥 수사" 양심수후원회 2011.10.26 9599
32 한양대 '우리단위' 4명 압수수색, 김은혜 법정구속 양심수후원회 2011.10.26 12108
31 해도해도 너무 하는 국가보안법 탄압! 김은혜씨를 즉각 석방하라! 양심수후원회 2011.10.17 9789
30 2011_03_17_여전한 족쇄, 국가보안법: 학문과 표현의 자유, 그 길을 묻다 file 양심수후원회 2011.03.21 11456
29 2008년 국가보안법 일지 [4] moyamo 2009.08.03 17748
28 국가보안법 악용 탄압실태와 공안기구의 개편방안 file 양심수후원회 2009.05.06 13037
27 국가보안법 폐지를 위한 토론회 자료집 file 양심수후원회 2009.05.06 13109
26 2차 남북정상회담 개최 발표에 즈음한 토론회 『평화체제 구축과 국가보안법』 file 양심수후원회 2009.05.06 13010
25 컴퓨터 통신상의 이적표현물 반포죄 - 김도형 file 양심수후원회 2009.05.06 13213
국가보안법 자료실

CLOSE

회원가입 ID/PW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