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사회 원로들 "양경수 민주노총 위원장 석방하라"

송고시간2021-09-09 11:44

김치연 기자

 

'양경수 위원장 구속' 정부 규탄하는 시민단체 원로들

'양경수 위원장 구속' 정부 규탄하는 시민단체 원로들

(서울=연합뉴스) 류영석 기자 = 9일 오전 서울 중구 민주노총에서 열린 민주노총 양경수 위워장 구속에 즈음한 시민사회종교 원로 기자회견에서 참석자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21.9.9

ondolW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치연 임성호 기자 = 종교·시민사회단체 원로들은 9일 양경수 민주노총 위원장 구속과 관련해 "박근혜 일당의 국정농단과 헌정유린을 심판했던 촛불동맹이 파기되는 지경에 이르는 것 같은 상황 전개를 개탄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민주노총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집회·시위의 자유라는 기본권을 행사했다는 이유로 구속하는 것이 합당하느냐"며 "양 위원장을 석방하고 민주노총과 정부 당국이 진정성 있는 소통과 대화를 하라"고 촉구했다.

 

이날 기자회견문에는 곽노현 전 서울시 교육감·배은심 전국민족민주유가족협의회 명예 대표·함세웅 신부 등 각계 80여명이 이름을 올렸다.

 

chi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1/09/09 11:44 송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35 친일잔재 청산과 자주적 평화통일 돼야 참된 광복 anonymous 2011.08.10 10624
534 양심수출소 동향 양심수후원회 2009.06.24 9838
533 시민단체 "내정간섭 중단하고 해리스는 이 땅을 떠나라" file 양심수후원회 2020.01.23 9801
532 박정숙-김선분 선생 동고동락 60년 축하연 열려 anonymous 2011.07.16 9010
531 성명서- 범민련탄압 즉각 중단하라 양심수후원회 2009.05.08 8941
530 통일원로 박정숙 선생님의 쾌유를 빕니다. file anonymous 2011.12.02 8825
529 양심수후원회 김호현 회장 선출, 세대교체 관리자입니다 2009.05.04 8729
528 '6.15산악회' 주최 체육대회 열려..150여명 참가 anonymous 2011.06.27 8708
527 설날 새해 인사 드립니다. 양심수후원회 2010.02.12 7738
526 경찰, 기자회견 참가자까지 연행. 4일, '경찰 과잉진압 규탄' 기자회견서 6명 연행... 나흘간 247명 양심수후원회 2009.05.06 7694
525 구속노동자 후원활동에 앞장서 온 인권활동가 강성철을 즉각 석방하라 양심수후원회 2009.10.06 7497
524 비전향 출소장기수 허영철선생님 운명하시다. 양심수후원회 2010.06.16 7419
523 쌍용차 파업에 연대한 인권활동가 강성철 씨에 대한 엉터리 실형판결을 규탄한다! 양심수후원회 2010.01.14 7228
522 '기자회견 연행자', "위법한 체포" 인권위 진정. "경찰 '자의적 판단'... 어깨동무하고 교가 불러도 집회" 양심수후원회 2009.05.06 7215
521 법원, ‘옥쇄파업’ 쌍용차 노조간부 중형 선고 양심수후원회 2010.02.12 7158
520 위선자!!! file 양심수후원회 2009.08.25 6881
519 양심수후원회 총회 양심수후원회 2010.04.25 6867
518 이른바 ‘왕재산’ 사건에 적용된 ‘반국가단체 국가기밀’의 허구성 anonymous 2011.09.16 6806
517 이건희 사면은 MB 정부의 진정한 쇼! 양심수후원회 2009.12.31 6734
516 용산참사 철거민 항소심 선고, 기자회견문 양심수후원회 2010.06.01 6701

CLOSE

회원가입 ID/PW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