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 총영사관 앞-

 

국가보안법의 녹슨 칼을 휘둘러 평화활동가들을 구속한 문재인정권을 규탄합니다!

 

KakaoTalk_20210810_110821418.jpg

[사진] -LA 총영사관 앞- 미주 양심수후원회 김시환 회장님

 

충북간첩단 사건 조작에 분노한다!

 

2018년 4월 남북정상이 판문점에서 만나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체제 구축을 선언하고 9월 평양에서는 판문점선언 이행을 위한 군사합의서를 채택했다. 군사적 적대행위를 전면 금지하기로 합의 한 것이다.  

그러나 이듬해인 2019년 이남의 문재인 정권은 청주공군기지에 침략전쟁무기인 F35 스텔스전투기를 배치하고 2023년 까지 8조원을 들여 40대의 스텔스기를 구입 한다고 발표했다.

이는 북과의 적대행위금지합의를 뒤집는 남북인민들에 대한 용서 못할 배신행위이다. 

 

그런 이남정권이 F35 스텔스전투기 도입반대활동이 “북의 지령”에 따른 행위라며 무지막지한 국가보안법상의 간첩혐의를 씌워 충북지역의 활동가들을 구속했다. 

전쟁무기도입반대가 “북의 지령”을 받아야 할 사안인가.

전쟁무기도입을 막아 전쟁재발의 위기를 막는 실천이 국가보안을 지키는 길이지 전쟁무기를 사들여 전쟁위기를 가중시키는 행위가 국가보안이란 말인가, 

이남의 권력자들은 전쟁무기도입으로 전쟁재발의 위기를 조성하여 국가보안을 유지 하는가

 

침략전쟁을 위한 무기도입반대는 전쟁재발방지를 위해 힘을 모아야 할 실천이지 간첩으로 조작, 처벌 받을 일이 아니다. 

그럼에도 국가보안법을 걸어 전쟁무기도입반대 활동가들을 간첩으로 몰아 구속하다니 이 무슨 해괴한 일인가

침략전쟁무기도입반대 활동가들을 구속함으로써 이남권력은 국가보안법이 침략전쟁재발법, 분단유지법이며 평화파괴법임을  만인에게 또다시 확인시켜주고 있다

 

한미상호방위조약에 따라 주한미군은 위험천만한 생화학무기 시험, 군사훈련을 이남의 어디서나 언제나 제한 없이 해대고 있다. 작년 부산에서의 사망사고에서 드러나 듯 미선이 효선이를 탱크로 무참하게 살해한 주한미군은 이남 전역에서 통제 불가능의 항시적 잠정적 살인자들인 것이다.

야간비행 훈련과 밤낮 없는 총성으로 고통 받는 이남인민들이 소음과 보상 문제를 제기하는 활동은 구속이 아니라 마땅히 보장되어야 할 이남인민들의 정당한 권리이며 이러한 주인의 당연한 권리를 침해하는 한미상호방위조약은 폐지함이 응당한 일이다.

 

KakaoTalk_20210810_110821418_01.jpg

 

지금까지의 수많은 국가보안법 조작사건에서와 같이 국정원은 충북지역의 활동가들을 몇 년간 사찰해왔다고 밝혔다. 

불법적 민간인사찰, 강압적 참고인 조사, 불법압수수색과 허위 날조 조작의 반복으로 북과 관련된 일체의 사고와 행동을 조종하고 파괴하는 야만의 족쇄, 평화와 통일을 전면 부정하는 국가보안법은 폐지되고 국정원은 해체되어야 한다. 

북을 반국가단체로 악마화 적대시 하고 북에 대한 일체의 정보를 통제하고 조작해온 70여년의 세월을 끝장내야 한다. 

판문점과 평양의 문재인대통령은 반국가단체와 손을 잡았고, 

군사합의서에 서명한 송영무전국방장관은 반국가단체와 합의한 것이란 말인가

 

이남정권은 9일 만에 청원동의 10만 돌파로 보여준 국가보안법폐지 요구를 우롱하며 도리어 인민들을 억압 탄압하고 있다.

전쟁무기도입반대 탄압의 다른 얼굴은 전쟁재발 책동에 다름 아니다.

남북연락선 복원의 의미를 저버리고 전쟁재발의 긴장을 높여 남북관계에 엄중한 난관을 조성하는 북침략한미연합군사훈련을 강행하려는 전쟁광들의 계속되는 도발을 끝장내야 한다.

외세를 몰아내고 전쟁의 그림자를 거둬내고 우리민족끼리 얼굴을 맞대어야 평화다.

 

충북간첩단사건 조작 중단하라 !

충북평화활동가 3인을 즉각 석방하라 !

국가보안법 폐지하라 !

한미상호방위조약 폐지하라!

한미연합군사훈련 중단하라!

 

2021. 8. 9

미주양심수후원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75 “우리 운명은 우리가 결정! 한미국방워킹그룹 반대!” 양심수후원회 2021.11.05 46
474 10년째 북한으로 보내 달라는 여성, 정부는 왜 그를 붙잡아두는가 [다큐로 보는 세상] 양심수후원회 2021.11.02 72
473 재미동포·진보적 미국인들 “민주노총 총파업 지지한다” 양심수후원회 2021.10.18 56
472 『세기와 더불어』 출판 허용과 국가보안법 위반 기소 file 양심수후원회 2021.10.09 53
471 조국통일촉진대회 준비위, 11월 반미연합대회 추진 file 양심수후원회 2021.10.09 60
470 제주에서 국가보안법폐지 전국대행진 출발 file 양심수후원회 2021.10.09 40
469 20년 복역한 장기수 이광근의 고향가는 길 file 양심수후원회 2021.10.09 42
468 종전선언 이전에 한미합동군사연습 중단부터 file 양심수후원회 2021.10.04 60
467 “가슴에 ‘통일 징검다리’ 놓아준 ‘여성 3인방’ 모두의 딸로 살겠습니다” 양심수후원회 2021.09.27 42
466 [인터뷰] 2차송환 희망 비전향장기수 3인, 박희성·김영식·양희철 선생 양심수후원회 2021.09.24 71
465 빨치산 출신 2차송환 희망 김교영 선생 별셰 양심수후원회 2021.09.20 68
464 시민사회 원로들 "양경수 민주노총 위원장 석방하라" 양심수후원회 2021.09.10 56
463 감옥에서 27년, 송환 기다린 21년.."내 고향으로 날 보내주시오 양심수후원회 2021.09.06 58
462 조국통일촉진대회 준비위, ‘한미군사연습 중단 촉구 공동행동’ 9일차 진행 양심수후원회 2021.09.01 54
461 한미연합 군사연습 중단하고 남북관계 전면개선에 나서라! file 양심수후원회 2021.08.18 116
460 4.27시대연구원 이정훈 연구위원 첫재판 참관기(이병진 교수, 정대일 연구위원) file 양심수후원회 2021.08.18 161
459 "이재용은 석방하고 이석기의원석방 거부하는 문재인정권 규탄한다!" file 양심수후원회 2021.08.11 72
» 미주양심수후원회의 충북간첩단 조작 사건 규탄과 석방촉구 시위 file 양심수후원회 2021.08.11 68
457 서울에 들어온 지 이틀 만에 잡히고 20년 징역살이를 한 이 사람의 이야기 양심수후원회 2021.08.08 65
456 한미연합군사연습 중단하고 비전향장기수를 즉각 송환하라! 양심수후원회 2021.08.08 46

CLOSE

회원가입 ID/PW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