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홈 > 현장소식
조순덕 "양심수들, 8.15 광복절에는 모두 석방되길"1129차 민가협 목요집회, 8일 '양심수석방 문화제'위한 '96시간 비상행동' 중
이종문 통신원  |  tongil@tongil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
승인 2017.07.06  16:53:49
페이스북트위터

  
▲ 조순덕 민가협 의장은 6일 민가협 목요집회에서 양심수들에 대한 광복절 특사를 촉구했다. [사진 - 통일뉴스 이종문 통신원]

민주화실천가족운동협의회(민가협)은 6일 오후 2시 서울 탑골공원 앞에서 ‘1129회차 민가협 목요집회’를 갖고 8.15 광복절 특사를 촉구했다.

조순덕 민주화실천가족운동협의회(민가협) 의장은 “현재 45명의 양심수들이 감옥에 있다. 그 중에 과반 이상이 국가보안법으로 구속되어 있다”며 “이 더운 여름 감옥에 있는 양심수들이 이번 8.15 광복절에는 모두 석방되기를 기대해 본다”고 말했다.

  
▲ 한의계 의료모임 ‘길벗’ 소속인 김지석 학생이 강정마을 소식을 전하고 의료봉사활동 계획을 밝혔다. [사진 - 통일뉴스 이종문 통신원]

한의계 의료모임 ‘길벗’ 소속인 김지석 학생은 “강정마을의 주민들에게 국가가 34억 5천만원 구상둰 청구된 상황”이라며 “‘길벗’회원들은 국가폭력 10년 고생한 강정마을 의료봉사활동 준비 중”이라고 말했다.

또한 “정권교체의 시작은 양심수 석방”이라면서 “감옥에 있는 양심수들이 모두 석방되고 국가폭력으로 희생된 모든 이들이 자유롭게 되는 것이 민주주의”라고 강조했다.

“양심수석방추진위원회에서 ‘열다 0.75 청년 서포터즈’ 활동을 하고 있다”는 성치화 학생은 “7월 8일 광화문 양심수 석방문화제를 준비하면서 광화문에서 96시간 비상행동을 하고 있다”고 밝히고 “지금까지 이땅의 민주주의와 인권을 위해, 조국의 통일을 위해 살아오신 선생님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 ‘열다 0.75 청년 서포터즈’ 활동을 벌이고 있는 성치화 학생은 8일 광화문 양심수석방 문화제 준비와 96시간 비상행동에 대해 설명했다. [사진 - 통일뉴스 이종문 통신원]

북으로의 송환을 요구하고 있는 탈북민 김련희 씨는 “얼마전 통일부에 송환을 요구했지만, 통일부 당국자가 본인 의지로 한국에 왔다면서 거절했다”며 “나는 국정원에 의한 강제 서약서를 강요받았다. 이제 부모와 가족이 있는 평양으로 돌려보내 달라”고 호소했다.

마무리 발언에 나선 권오헌 민가협양심수후원회 명예회장은 지난 4일 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을 시험발사한 데 대해 “문재인 정부는 미국의 일방적인 핵공갈 시대가 끝났으니 이제 대화와 협력으로 해결해야 할 시대를 얘기해야 한다”고 말했다.

  
▲ 권오헌 민가협양심수후원회 명예회장은 북한의 ICBM 시험발사에 대해 말하고 최근 폐암 4기 진단을 받았다고 밝혔다. [사진 - 통일뉴스 이종문 통신원]

권오헌 명예회장은 “북은 미국으로부터 주권국가로서 자주권과 생존권을 계속 위협받아왔다”며 “유엔이 보장하고 있는 주권국가의 당연한 권리를 행사하고 있는 것”이라고 주장하고 “근원적으로 외세로부터 침략받지 않는 항구적인 평화체제로 가야한다”고 제시했다.

또한 “중국도 미국의 제재압박 사실상 묵인해 온 것 아니냐”고 반문하고 “중국의 대국주의도 단호히 반대해야 한다”고 말했다.

권 회장은 발언 말미에 며칠 전 폐암 4기 진단을 받았다고 밝히고 “조국통일의 신심으로 반드시 이겨내겠다”고 말해 참가자들의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 8.15다, 양심수 전원 석방하라 file anonymous 2017.07.28 602
» 양심수들, 8.15광복절에는 모두 석방되길! (민가협_통일뉴스) anonymous 2017.07.06 827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CLOSE

회원가입 ID/PW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