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일 한통련, ‘2021전국반미자주대회’ 성원 시위

  • 도쿄=박명철 통신원 
  •  
  •  입력 2021.11.21 20:29

 

203704_86234_1511.jpg

재일 한통련이 도쿄도 신주쿠 신오쿠보역전에서  현수막을 펼치고 시위를 했다. [사진-통일뉴스 박명철 통신원]
 

 

재일한국민주통일연합(재일 한통련, 의장 손형근)은 21일 오후 한국인 등 사람들의 왕래로 붐비고 있는 도쿄도 신주쿠 신오쿠보역전에서 ‘자주없이 평화없고 자주없이 통일없다’, ‘평화협정 체결, 주한미군 철퇴’라고 쓴 현수막을 펼치고 1인시위를 했다.

이날의 행동은 ‘2021전국반미자주대회’를 성원하며 연대하는 취지로 열렸으며 한일민중연대운동에 참가한 일본인들도 함께 했다.

 

신오쿠보역전 근처에서 손피켓을 든 손형근 의장. [사진-통일뉴스 박명철 통신원]

신오쿠보역전 근처에서 손피켓을 든 손형근 의장. [사진-통일뉴스 박명철 통신원]
 

 

출발집회에서 손 의장은 격려인사를 통해 “27일 서울에서 개최되는 반미자주대회에 연대하여 우리들도 해외에서 반미자주투쟁을 강화하자”고 강조했다.

이어 양병룡 도쿄본부 대표위원이 성명 ‘2021전국반미자주대회를 열렬히 성원한다’를 낭독했다. 성명에서는 “대미종속의 쇠사슬을 과감하게 끊어버리고 민족의 자주권을 확립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후 시위 참가자들은 신오쿠보역 주변에서 ‘반미 자주’, ‘한미합동군사훈련 중단’, ‘주한미군 철수’, ‘국가보안법 폐지’ 등 손피켓을 들고 1인시위를 전개했다. 길가는 사람들은 대형 현수막과 손피켓을 유심히 지켜보고 있었다.

 

1인 시위를 하고 있는 '일한민중연대 전국네트워크' 오하타 류지 씨. [사진-통일뉴스 박명철 통신원]

1인 시위를 하고 있는 '일한민중연대 전국네트워크' 오하타 류지 씨. [사진-통일뉴스 박명철 통신원]
 

 

마무리 모임에서는 한일민중연대 전국네트워크 오하타 류지 씨가 “우리가 지원하고 있는 한국산연지회 지회장 김은형 씨가 민주노총 부위원장이며 통일위원회 위원장을 겸임하고 있으며 11월 27일 반미자주대회에 참가한다”며 “우리들 일본인도 연대하는 마음으로 오늘 행동에 참가했다”고 말했다.
 

1인시위를 하고 있는 ‘사상운동’ 도마츠 카츠노리 씨. [사진-통일뉴스 박명철 통신원]

1인시위를 하고 있는 ‘사상운동’ 도마츠 카츠노리 씨. [사진-통일뉴스 박명철 통신원]
 

 

이어 ‘사상운동’ 도마츠 카츠노리 씨는 “일본과 한국의 미군을 철수하기 위해 운동을 강화하고 싶다”고 강조했다.

이날 참가자들은 27일 개최되는 서울 반미자주대회 성공을 바라며 행동을 마쳤다.

 

신오쿠보역전 근처 한식 음식점 잎에서 손피켓을 든 참가자들. [사진-통일뉴스 박명철 통신원]
신오쿠보역전 근처 한식 음식점 잎에서 손피켓을 든 참가자들. [사진-통일뉴스 박명철 통신원]
 

<성명서> ‘2021전국반미자주대회’ 개최를 열렬히 성원한다

우리는 11월 27일 서울에서 열리는 ‘불평등한 한미동맹 해체! 대북 적대정책 철회! 미군은 나가라! 2021전국반미자주대회’ 성공을 바라며 일본 도쿄에서 뜨거운 성원을 보낸다.

8.15 이후 일본제국주의를 쫒아내자 한반도 이남을 점령한 미군은 오늘날까지 76년동안 우리 겨레의 주권을 침해하며 지금도 여전히 눌러앉아 행패를 부리고 있다. 한미양국의 관계는 결코 대등한 것이 아니라 주종관계에 있다. 미국은 핵무기 사용을 위한 전략무기를 한반도에 들여놓고 북부조국을 침략하기 위한 군사훈련을 반복하고 있다. 또 한국에 비싼 무기를 대량 강매하며 한국땅을 중국 공격의 전초기지로서 강화하고 그 기능을 급속도로 높이고 있다.

미국은 대북적대정책의 일환으로서 문재인 정권에 강력한 압력을 가하여 남북공동선언 이행을 전면 정지시켰다. 미국의 우리겨레에 대한 내정간섭이야말로 남북분단과 한반도 핵전쟁 위기의 원흉이다. 이러한 미국의 지배와 내정간섭을 지탱하고 있는 것은 바로 주한미군이며 한미동맹이다. 우리 겨레가 살 길은 굳게 단결하여 반미자주투쟁에서 승리하는 것밖에 없다. 우리는 대미종속의 쇠사슬을 과감하게 끊어버리고 민족의 자주권을 확립해야 한다. 자주 없이 평화도 통일도 없다. 온 겨레가 반미자주투쟁에 일어서야 할 때다. 반미자주의 기치를 드높이 들고 평화협정 체결, 주한미군 철수, 한미동맹 해체 실현을 향하여 힘차게 전진하자.

우리는 2021반미자주대회 개최가 민족자주투쟁을 획기적으로 발전시키는 계기가 될 것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 함께 하나가 되어 반미자주대회를 성공시키자.

2021년 11월21일

재일한국민주통일연합

출처 : 통일뉴스(http://www.tongilnews.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80 국가보안법 제정 73년, '고통이고 수치' newfile 양심수후원회 2021.12.02 1
479 2021 반미자주대회 '미 패권에 영합하는 불평등한 한미동맹 끊겠다' file 양심수후원회 2021.11.28 21
478 40년 만에 열린 통일열사 이재문 선생 추모제 file 양심수후원회 2021.11.22 17
» 재일 한통련, ‘2021전국반미자주대회’ 성원 시위 file 양심수후원회 2021.11.22 13
476 “한미당국, 적대행위와 합동군사연습부터 중단해야” file 양심수후원회 2021.11.11 32
475 “우리 운명은 우리가 결정! 한미국방워킹그룹 반대!” 양심수후원회 2021.11.05 29
474 10년째 북한으로 보내 달라는 여성, 정부는 왜 그를 붙잡아두는가 [다큐로 보는 세상] 양심수후원회 2021.11.02 44
473 재미동포·진보적 미국인들 “민주노총 총파업 지지한다” 양심수후원회 2021.10.18 37
472 『세기와 더불어』 출판 허용과 국가보안법 위반 기소 file 양심수후원회 2021.10.09 30
471 조국통일촉진대회 준비위, 11월 반미연합대회 추진 file 양심수후원회 2021.10.09 36
470 제주에서 국가보안법폐지 전국대행진 출발 file 양심수후원회 2021.10.09 26
469 20년 복역한 장기수 이광근의 고향가는 길 file 양심수후원회 2021.10.09 19
468 종전선언 이전에 한미합동군사연습 중단부터 file 양심수후원회 2021.10.04 32
467 “가슴에 ‘통일 징검다리’ 놓아준 ‘여성 3인방’ 모두의 딸로 살겠습니다” 양심수후원회 2021.09.27 27
466 [인터뷰] 2차송환 희망 비전향장기수 3인, 박희성·김영식·양희철 선생 양심수후원회 2021.09.24 29
465 빨치산 출신 2차송환 희망 김교영 선생 별셰 양심수후원회 2021.09.20 28
464 시민사회 원로들 "양경수 민주노총 위원장 석방하라" 양심수후원회 2021.09.10 37
463 감옥에서 27년, 송환 기다린 21년.."내 고향으로 날 보내주시오 양심수후원회 2021.09.06 35
462 조국통일촉진대회 준비위, ‘한미군사연습 중단 촉구 공동행동’ 9일차 진행 양심수후원회 2021.09.01 34
461 한미연합 군사연습 중단하고 남북관계 전면개선에 나서라! file 양심수후원회 2021.08.18 90

CLOSE

회원가입 ID/PW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