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전향장기수: ’가족 한번 보고 죽는 게 소원북송 바라는 백발의 장기수들


 

비전향장기수: ’가족 한번 보고 죽는 게 소원북송 바라는 백발의 장기수들

 

"우리는 거기(북한) 들어가서 무슨 대우를 받겠다는 것이 아니거든요. 가족들 한 번 만나보고 죽는 것이 소원이니까, 얼굴 보고 그 이튿날 죽어도 나는 소원이 없어요."

 

스물여덟에 남파간첩으로 투옥돼 27년을 감옥에서 보낸 박희성 씨. 그는 아흔을 앞둔 지금도 아들 생각만 하면 눈물이 흐른다. 남한에 있는 공작원을 북한까지 다시 안내하는 역할로 남파됐을 때, 아들은 갓 돌을 넘겼다.

 

비전향장기수는 사상전향을 거부한 채 수십년간 복역한 인민군 포로나 남파간첩, 조작간첩 등을 말한다. 2000년 남북정상합의로 비전향장기수 송환이 결정됐지만 그는 예외였다. 박정희 정권 당시 폭력과 고문에 강제전향을 당한 그는 송환 대열에 합류할 수 없었다.

 

"밤새 매를 맞는데 더 이상 때릴 힘이 없다고 멈추더라고요. 남들은(다른 비전향장기수들은) (고향에) 가는데 나는 못 갔으니 죽고 싶었죠."

 

남북한 냉전 대결이 치열했던 시대, 감옥에서 청춘을 모두 보낸 장기수들은 생이 다하기 전 집으로 가는 길이 열리길 바라고 있다.

 

2004년 의문사 진상규명위원회는 강제전향을 헌법이 보장한 양심의 자유를 침해한 위법 행위로 규정했다.

 

권오헌 얌심수 후원회 명예회장은 "국내에 남은 13명의 2차 송환 비전향 장기수들은 남북 냉전 대결 시대의 산물"이라며 정부의 조건 없는 인도적 송환 결단을 촉구했다.

 

권 회장은 "의문사 진상규명위원회도 국가가 주도한 강제전향은 위법행위라며 무효로 규정했고, 통일부에서도 이분들을 비전향장기수 2차 송환 희망자라고 정리를 한 상태"라고 설명했다.

 


기획·촬영·편집 최정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3 [범민련 30주년 기념 인터뷰] 권오헌 양심수후원회 명예회장 양심수후원회 2020.11.20 14
412 [추모글] 멀리 있어도 언제나 가까이 느끼는 동지의 숨결 file 양심수후원회 2020.11.13 27
» BBC NEWS 코리아 - 비전향장기수: ’가족 한번 보고 죽는 게 소원’… 북송 바라는 백발의 장기수들(11월11일) file 양심수후원회 2020.11.11 244
410 “‘국가보안법 체계’에서는 생소한 일이 벌어진다” 양심수후원회 2020.10.28 48
409 미국의 내정간섭 기구, ‘동맹대화’ 신설 중단하라! file 양심수후원회 2020.10.19 46
408 우리는 북을 모른다 양심수후원회 2020.10.15 43
407 인도주의 문제 실천 빠를수록 빛납니다 양심수후원회 2020.10.13 29
406 비전향장기수 송환 준비위, "지금 할 수 있고 해야 하는 건 '2차 송환'" 양심수후원회 2020.10.11 37
405 통일의 붉은 꽃, 박정숙 선생을 보내며 file 양심수후원회 2020.10.07 33
404 비전향장기수 송환이 통일부 과장의 전결사항인가? 양심수후원회 2020.10.06 20
403 “한 세기 빛바랜 적 없었던 통일의 붉은 꽃” ‘통일애국열사 박정숙 선생 민족통일장’ 추도식 열려 양심수후원회 2020.10.05 88
402 86세 비전향 장기수가 보낸 편지 양심수후원회 2020.09.27 25
401 범민련, 경찰의 인권침해에 국가인권위 진정과 긴급구제신청 양심수후원회 2020.09.27 41
400 비전향장기수 송환 준비위, '추석전 2차 송환 성사' 촉구 양심수후원회 2020.09.26 22
399 “7년 만의 귀향, 부당한 ‘임시귀국조치’ 철회하고 영구귀국 보장하라” file 양심수후원회 2020.09.11 150
398 "살 날이 얼마남지 않았습니다"비전향 장기수 송환20년, 추석 전 2차 송환촉구 기자회견 file 양심수후원회 2020.09.09 182
397 [추도사] 조국과 가족 품으로의 염원 – 끝내 못보시고 가신 강담 선생님 file 양심수후원회 2020.08.23 52
396 2차 송환 희망자 장기수 강담 선생 별세 file 양심수후원회 2020.08.23 39
395 [6.15청학본부 전 집행위원장 국가보안법 유죄 확정판결 규탄 기자회견] 개최 file 양심수후원회 2020.08.21 192
394 비전향장기수 송환20주년 기념행사위원회, 투병중14명 조속한 2차송환 촉구 file 양심수후원회 2020.08.19 68

CLOSE

회원가입 ID/PW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