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의 딸, 통일조국에서 영면하시라!”

‘자주민주통일전사 한기명 의장 49재 및 추모비 제막식’ 개최

 

  • 마석=김래곤 통신원 
  •  
  •  입력 2024.04.06 22:34

1.jpg참가자들이 ‘자주민주통일전사 한기명 의장 49재 및 추모비 제막식’에서 기념사진을 남겼다. [사진-통일뉴스 김래곤 통신원]

 


‘자주민주통일전사’ 한기명 의장 시민사회장 장례위원회는 4월 6일 오후 1시 마석모란공원 이형락·한기명 선생 묘소에서 ‘자주민주통일전사 한기명 의장 49재 및 추모비 제막식’을 갖고 “조국의 딸, 불굴의 애국투사 한기명 선생이시여! 통일조국에서 영면하소서!”라고 추모하였다.

참가자들은 한기명 의장(조국통일범민족연합[범민련] 남측본부 대구경북연합)은 “한평생 통일운동가로 살아오셨으며 범민련과 양심수후원회 성원으로 조국해방과 자주통일을 위해 헌신해오셨다”고 회고하였다.

2.JPG노수희 전 범민련 남측본부 부의장, 윤금순 전국여성농민회 감사, 이민애 유족(큰딸)이 추모비의 흰 천을 걷어내는 것으로 제막하고 있다. [사진-통일뉴스 김래곤 통신원]

 


추모비 제막식은 평생의 동지이자 남편이며 남조선해방전략당 사건으로 오랜 옥고를 치르고 고문후유증으로 1985년에 타계한 이형락 선생과 합장된 묘소에서 노수희 전 범민련 남측본부 부의장, 윤금순 전국여성농민회 감사, 이민애 유족(큰딸)이 추모비의 흰 천을 걷어내는 것으로 제막하였다.

3.jpg참가자들이 추모묵념을 하고 있다. [사진-통일뉴스 김래곤 통신원]


4.JPG참가자들이 재배하고 있다. [사진-통일뉴스 김래곤 통신원]


추모비 앞면에는 “민중해방 노동운동가 이형락, 자주민주통일전사 한기명”이라는 문구가 적혀있고 뒷면에는 평소에 남긴 어록 중 “언제나 불의에 맞서 싸우며 또한 자기를 지켜라. - 이형락, 우리는 참 잘 싸웠습니다. 조국통일을 위해! -한기명” 이라는 글귀가 새겨져 있었다.

5.JPG노수희 전 범민련 남측본부 부의장이 이순애 유족(둘째딸)에게 공로패를 전달하고 있다. [사진-통일뉴스 김래곤 통신원]


뒤이어 고인에 대한 범민련 남측본부의 공로패 전달식이 진행되어 유족들에게 전달되었다. 공로패는 “조국통일을 위해 민족자주와 대단결의 한길에서 애국애족 외세배격의 변치않는 신념과 실천으로 범민련과 동거동락한 동지의 발자취는 앞으로도 길이 기억될 것”이라며 그동안의 노고를 치하하였다.

이날 이창욱 장례위원회 공동집행위원장의 사회로 정연욱 박동학열사추모사업회 회장의 약력보고, 노수희 전 범민련 남측본부 부의장, 윤금순 전국여성농민회 감사의 추모발언, 이순애(둘째딸) 씨의 유족발언이 있었다.

6.jpg임정득 민중가수가 고인에 대한 회고발언과 추모노래를 하였다. [사진-통일뉴스 김래곤 통신원]


또한 임정득 민중가수가 ‘민들레처럼’ 등 추모노래를 열정적으로 불러 참가자들을 숙연하게 하였으며, 참가자들은 재배와 헌화를 하면서 고인에 대한 예의를 다했다.

7.JPG고인의 증손녀가 묘소에 헌화하고 있다. [사진-통일뉴스 김래곤 통신원]
 

출처 : 통일뉴스(http://www.tongilnews.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53 "윤석열 퇴진! 모든 노동자의 노동권 보장하라" 양심수후원회 2024.05.13 14
652 "반미·반제 자주를 기본으로, 전선운동 시급히 정비·강화해야" file 양심수후원회 2024.05.02 31
651 미군철수투쟁본부, 오장창 집행위원장 구속 규탄집회 열어 file 양심수후원회 2024.04.27 36
650 “시집 ‘신념의 강자’는 민족해방전사들의 만인보” file 양심수후원회 2024.04.23 23
» ‘자주민주통일전사 한기명 의장 49재 및 추모비 제막식’ 개최 file 양심수후원회 2024.04.06 49
648 “구시대 정치, 색깔, 이념, 종북공세” 중단! file 양심수후원회 2024.03.23 37
647 “언제나 통일애국선열들의 뜻을 따라서” file 양심수후원회 2024.03.23 37
646 일본 반동들의 적반하장 file 양심수후원회 2024.03.03 52
645 "우리의 3.1운동은 끝나지 않았다" file 양심수후원회 2024.03.02 44
644 새로운 높이에서 새로운 투쟁으로 반미자주통일의 새로운 지평을 열자! file 양심수후원회 2024.02.21 65
643 대구 지역 통일운동가 한기명 선생 별세, 향년 96세 file 양심수후원회 2024.02.19 38
642 범민련 남측본부, 해산과 함께 '한국자주화운동연합'(가칭) 결성 결의 file 양심수후원회 2024.02.19 36
641 정의와 양심의 표상이었던 이시이 히로시 총장 file 양심수후원회 2024.02.14 41
640 비전향 장기수 평화쉼터에 오다 file 양심수후원회 2024.01.30 47
639 윤석열 정권 비호하는 국방부 규탄! 대학생들 소환, 구속 수사방침 철회! 국방부 규탄 기자회견(1월 22일) file 양심수후원회 2024.01.29 72
638 제일 급한 것은 사대매국정권을 도태시키는 것” file 양심수후원회 2024.01.09 78
637 외세와 분단 없는 우리 민족끼리의 평화·번영 통일시대로! file 양심수후원회 2024.01.04 96
636 6.15남측위·해외측위, '학살중단, 즉각 휴전' 촉구(전문) file 양심수후원회 2023.12.29 53
635 “국가보안법 압수수색용, 텅빈 파란박스” 검찰 쇼 file 양심수후원회 2023.12.23 56
634 역사 앞에 정당했던 남도 빨치산 정관호 주필 file 양심수후원회 2023.12.18 78

CLOSE

회원가입 ID/PW 찾기